목회서신

  • 사역 >
  • 목회서신
하나님을 만나기 위한 준비
이상용 2018-02-21 추천 0 댓글 0 조회 132

첫 번째 준비해야 할 것은 마음의 준비입니다.

 

일반적으로 우리가 귀한 사람을 만날 약속을 하게 되면 마음이 설레게 됩니다. , 약속을 기다리면서 기대감에 부풀게 됩니다. 마찬가지로 우리가 하나님을 만나는 약속에 대해서도 마찬가지입니다. 무엇보다 주일을 기다리면서 기대감으로 마음이 설레야 합니다.

 

두 번째는 실제적인 준비를 하는 것입니다.

우리가 귀한 사람을 만나려면 우선 몸을 단정하게 하고 깨끗한 옷을 준비합니다. 그렇다면 하나님을 만나는 시간에는 더욱 그렇게 해야 될 것입니다. 비록 정장까지는 아니더라도 최선을 다해서 준비해야 할 것입니다. 예를 들어 반바지나 나시 티, 혹은 슬리퍼 같은 것은 그것 자체도 문제지만 사실 더 큰 문제는 옷 입는 것에 따라 마음이 흐트러지는 것이 더 큰 문제입니다.

 

그리고 적어도 10~20분전에 먼저 나와서 기다리는 것이 높으신 하나님에 대한 예의입니다. 우리교회는 정해진 시간 5분전부터 20분 동안 하나님을 높여드리는 찬양을 합니다. 그런데 어떤 분들은 이 시간을 그냥 예배 준비시간으로 알고 찬양이 끝날 때쯤 들어오시는 경우가 있습니다. 하지만 엄밀히 말해 예배란 하나님을 높여드리는 모든 행위이기 때문에 사실은 이 찬양시간 역시 하나님을 예배하는 시간입니다. 그러니 특별한 일이 아니면 이 찬양시간부터 참석하도록 권면합니다. 그리고 한 가지 더 부탁드리면 윗분이신 하나님을 만나면서 졸거나 산만한 행동을 하면, 높으신 분 모셔 놓고 보기에 참 민망합니다. 전날 일찍 주무시는 것도 한 방법이고, 교회 오셔서 커피를 진하게 드시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이 두 번째 준비는 너무나 상식적인 부분인데 사실 가장 잘 안 되는 부분도 이 부분인 것 같습니다.

 

세 번째는 실제로 하나님을 만나야 합니다.

어떤 분들은 예배에 나와 하나님을 만나는 것이 아니라 사람을 만나고, 세상 정보를 만나는 분이 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을 만나러 왔기 때문에 하나님을 만나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최선을 다해 예배에 집중하십시오. 그래야 하나님을 만나게 되고 한 주간 세상에서 승리할 수 있는 영적인 힘을 얻게 될 것입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구분 제목 작성자 등록일 추천 조회
이전글 마을 모임에 관해 3가지 당부의 말씀 이상용 2018.02.21 0 138
다음글 보호할 사람, 훈련시킬 사람 [2] 이상용 2017.11.25 1 164

Constituyentes de Nuevo Leon 407, Col. Arboledas Conrregidora, GUADALUPE.NL. MEXICO *교회:81)2558-1913 / CEL:811-640-2660

Copyright © 멕시코 몬테레이 한인교회. All Rights reserved. MADE BY ONMAM.COM

  • Today15
  • Total55,945
  • rss
  • facebook
  • facebook
  • 모바일웹지원